기사 (전체 1,02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오늘의 명언] 할 수 있다
1995년 미스 아메리카 결승전 무대에서당시 21세로 대학생이었던 ‘헤더 화이트스톤’은청각장애인으로 사상 최초로 우승자로 선발되어신선한 충격을 주었습니다.그녀는 자신의 우승을 확신하지 못하고다른 사람에게 지금 이름이 호명된 사람이자신이 맞는지 확인해야...
따뜻한 하루  2023-07-22 17:16
[오늘의 명언] 야유 속에 한 사람의 포옹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에 흑인 최초로 입성한야구선수 재키 로빈슨은 1947년 신인왕에 올랐고세 번째 시즌에서는 MVP에 뽑히기도 했으며,데뷔 50주년이 되던 해에는 미국 프로야구 모든 팀이그의 등 번호였던 42번을 사용할 수 없게영구 결번시키기도 했...
따뜻한 하루  2023-07-21 17:55
[오늘의 명언] 공상으로 끝나다
어느 시골 마을에 한 소년이 있었는데그동안 이웃들의 심부름을 하면서 모아둔 돈으로달걀을 사는 데 썼습니다.그리고는 큰 도시에 있는 시장에 가서달걀을 팔기 위해 배를 탔습니다.강을 건너던 소년은 배 위에 누워 공상에빠져들기 시작했습니다.‘시장에 도착하자...
따뜻한 하루  2023-07-19 12:57
[오늘의 명언] 주삿바늘에 대한 두려움
예전에는 학교에서 학생들을 대상으로단체 예방접종을 하기도 했습니다.일회용 주사기가 보편화되지 않았던 시절에는결핵(BCG) 예방접종시 유리 주삿바늘을알코올 불에 소독해서 재사용 접종하였기에‘불주사’라고 불리기도 하였습니다.뜨겁게 달궈진 상태로 접종하는 ...
따뜻한 하루  2023-07-18 15:14
[오늘의 명언] 오랫동안 고마움을 간직하자
햇빛이 잘 드는 양지바른 산비탈에 쌓인 눈은금방 녹아내리지만, 그늘진 산비탈에 쌓인 눈은오랫동안 새하얀 모습을 간직하는 것을볼 수 있습니다.주어진 은덕을 금방 잊고 지워버리는 사람을양지에 쌓인 눈에 비유한다면음지에 쌓인 눈은 어떤 것이든지 감사와 사랑...
따뜻한 하루  2023-07-17 16:51
[오늘의 명언] 자립을 위한 방법
미국의 20세기 초 흑인 지도자 부커 T. 워싱턴은1856년 흑인 노예로 태어나 남북전쟁 이후자유를 찾은 흑인 노예 세대였습니다.하지만 당시 흑인에 대한 차별은여전히 상상할 수 없을 만큼 심각했습니다.그는 흑인들이 백인들로부터 진정한 해방을 이루려면,...
따뜻한 하루  2023-07-14 16:12
[오늘의 명언] 작아진 에뮤의 날개
캥거루나 코알라는 호주에서만서식하는 유명한 동물입니다.넓은 호주 땅에는 이렇게 호주에서만 서식하는동물들이 많은데 그중 ‘에뮤’라는큰 새가 있습니다.몸길이는 190cm에 달하며 몸무게는최고 60kg까지 자라는 경우도 있습니다.다리가 길고 튼튼해서 최대 ...
따뜻한 하루  2023-07-12 16:12
[오늘의 명언] 깡깡이 아지매
‘깡깡이 아지매’는 철로 만들어진배(선박)의 노후를 방지하기 위해 2년여에 한 번씩배 밑창이나 측면에 붙은 조개껍데기나녹을 떨어내는 잡역부의 일을 하는아낙들을 일컫는 말입니다.무작정 도시로 나와 벌이를 하거나6·25 전쟁으로 과부가 된 젊은 여성들이이...
따뜻한 하루  2023-07-11 14:28
[오늘의 명언] 당신은 혼자가 아닙니다
미국의 소설가 ‘너대니얼 호손’은작가가 되기 위해 노력했지만, 삶은 녹록지 않아지인의 도움으로 세관원으로 일했습니다.하지만, 직장에서 해고되어 일자리를 잃었습니다.결혼을 하여 한 가정의 가장이 되어자신의 꿈을 포기하고 열심히 일하던 사람이라그 충격은 ...
따뜻한 하루  2023-07-11 14:16
[오늘의 명언] 주왕의 상아 젓가락
은(殷) 나라는 기원전 1600년부터554년 동안 존재했던 중국 역사상 최초의실존 왕국입니다.은나라 31대 군주이자 마지막 왕인주왕(紂王)은 중국 역사상 가장 포악한 정치를 한인물로 꼽습니다.그런데 주왕의 사치와 잔인한 정치는사소한 것에서 시작됐다고 ...
따뜻한 하루  2023-07-10 14:08
[오늘의 명언] 사랑의 등수 매기기
우리는 언론을 통해서 많은 통계를 접하는데요.돈 제일 잘 버는 직업 순위,세계 부자 및 국내 부자 순위,돈 많이 버는 연예인 및 운동선수 순위 등이렇듯 다른 사람에 비해 우위에 서면더 가치 있는 삶이라고 생각하지만이러한 인생의 등수 매기기는잘못되었습니...
따뜻한 하루  2023-07-07 14:01
[오늘의 명언] 나는 나를 잘 다스리고 있는가?
‘신독(愼獨)’이란바로 혼자 있을 때 자신의 마음을잘 다스리는 것입니다.자동차공장에서 부품을 조립하는 사람이‘신독’의 자세로 일한다면 그 사람이 만든 자동차는최고가 될 수밖에 없습니다.주방에서 음식을 만드는 사람이아무도 안 보는 상황에서도 ‘신독’의 ...
따뜻한 하루  2023-07-06 18:42
[오늘의 명언] 실패한 자가 패배하는 것이 아닙니다
미국 메이저리그의 전설적인 홈런왕이었던야구선수 ‘베이브 루스’그는 21년 동안 714개의 홈런을 쳤으며월드시리즈에 일곱 차례 진출했습니다.사람들은 그의 화려한 실력만을 보고 평가하지만실제로 그는 홈런왕 뿐만아니라 삼진도제일 많이 당한 야구선수이기도 합...
따뜻한 하루  2023-07-05 14:20
[오늘의 명언] 언제나 늙지 않는 청년
20세기 대표적인 역사학자로 꼽히는영국의 아널드 조지프 토인비.그는 27년간 집필한 ‘역사의 연구’로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석학의 반열에 올랐지만,때로는 그와 다른 생각을 지닌 역사가들로부터비판받기도 했습니다.그는 오만과 태만은 행복의 파괴자라 일컬었습니...
따뜻한 하루  2023-07-04 15:17
[오늘의 명언] 습관이 우리를 만든다
조선 중기, 존경받는 학자이자 정치가인‘율곡 이이’ 선생은 평소 나쁜 습관에 대해서경고하였습니다.학문을 시작하는 이들을 가르치기 위해1577년 율곡 선생께서 쓴 ‘격몽요결’에는인생을 망치는 8가지 나쁜 습관이무엇인지 가르치고 있습니다.책 제목에는 어두...
따뜻한 하루  2023-07-03 17:02
[오늘의 명언] 딸과 전무님의 통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11살 딸의 기발한 행동에 난감했던 아빠의 이야기가화제가 되고 있습니다.1박 2일로 회사 야유회에 가기로 한 날,자녀들이 4명이라 모두 데려갈 수 없어첫째 아이만 아빠와 함께 야유회에가게 됐습니다.그런데 야유회 당일, 놀랄 ...
따뜻한 하루  2023-06-30 16:17
[오늘의 명언] 무당개구리의 보호색
카멜레온처럼 자신을 포식자로부터 지키기 위해자기 몸 색깔을 주변의 색과 비슷하게 만들어,잘 보이지 않도록 몸을 숨기는 경우가있습니다.하지만, 주변의 색깔과 확연히구별되는 색상을 취하는 무당개구리의 경우포식자 등의 적을 만나면 자신의 배를 드러내고죽은 ...
따뜻한 하루  2023-06-29 15:05
[오늘의 명언] 고든 장군의 금메달
영국의 군인, 찰스 조지 고든 장군은영국인은 물론 당시 적군에게까지 존경받는대단한 인물이었습니다.아편전쟁 이후 청나라에서 벌어진‘태평천국의 난’을 진압하여, 청나라 황제의 치하를받기도 했고, 당시 영국의 식민지였던 이집트와수단의 총독을 역임하기도 했습...
따뜻한 하루  2023-06-28 14:15
[오늘의 명언] 삼나무 뿌리의 지혜
미국 캘리포니아 북부에 레드우드 국립공원이 있는데이곳은 세계에서 가장 키가 크고 장엄한 나무인레드우드(coastal redwood, 미국 삼나무)가숲을 이루면서 공원을 뒤덮고 있습니다.이곳에 삼나무는 충분히 자라는 데 400년이 걸리고수령이 2,000...
따뜻한 하루  2023-06-27 10:48
[오늘의 명언] 나무꾼과 호랑이
한 나무꾼이 산에서 호랑이를 만났습니다.나무꾼은 너무 놀라서 나무 위로 올라갔습니다.그래도 호랑이는 포기하지 않고 나무를계속 흔들었습니다.결국 나무꾼은 호랑이 등 위로 떨어졌고땅바닥에 내동댕이쳐지지 않으려고 꽉 붙잡았는데호랑이는 나무꾼을 떨어뜨리기 위...
따뜻한 하루  2023-06-26 17:11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ingopres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2638  |  등록일자 : 2013년 5월 8일  |  회장 : 이정우  |  발행인 : 설동본  |  편집인 : 강상헌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설동본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