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03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오늘의 명언] 할머니의 지갑
저희 할머니는 작은 체구이시지만오래전 할아버지가 지병으로 돌아가신 이후로저희 아버지를 포함해서 삼 남매를 키우면서억척스럽게 생활하셨습니다.어린 시절 방학이 되면 시골에 계신할머니 집에 방문하는데 할머니는 제 손을 잡고재래시장에 자주 가곤 했습니다.그런...
따뜻한 하루  2023-09-16 10:11
[오늘의 명언] 엄선한 재료
경영학자들은 실패하는 기업의 주요한 특징으로섬세함의 부족을 꼽았습니다.실례로 오탈자 하나로 기업 이미지가 실추하거나이미 생산한 제품에서 사소한 결함이 발견되어출고 물량 전체를 리콜하는 사태가생기곤 합니다.작은 실수로 실패하는 사례가 있는 반면에제품설명...
따뜻한 하루  2023-09-15 16:59
[오늘의 명언] 나 하나쯤이야
오케스트라는 여러 가지 관악기, 현악기, 타악기를조화시켜 멋진 음악을 만들어 내는 악단입니다.어느 날 한 오케스트라 팀이 연습하던 중한 명의 피콜로 연주자가 실수를 했습니다.자신이 연주를 시작해야 할 박자를 놓쳐잠시 연주하지 못한 것입니다.하지만 그 ...
따뜻한 하루  2023-09-14 19:26
[오늘의 명언] 근심 걱정을 내려놓자
한 제자가 평소 존경하던 선생님을 찾아가자신의 앞날에 대한 여러 가지 고민을상담하고 있었습니다.“선생님, 앞으로 어떻게 살아야 할지 걱정입니다.최근 새로 사업을 시작했는데 옳은 결정일까요?이것 말고 다른 결정을 해야 했을까요?”제자의 고민은 거기서 끝...
따뜻한 하루  2023-09-14 19:17
[오늘의 명언] 가장 행복한 사람
외국의 한 잡지에서 독자들을 대상으로‘이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사람은 누구인가?’라는주제로 조사를 했습니다.상당히 많은 사람들이 다양한 의견을 말했습니다.그리고 모든 의견을 모아서 가장 행복한사람의 순위를 매겼습니다.4위는 위독한 환자의 수술에 성공하...
따뜻한 하루  2023-09-12 16:24
[오늘의 명언] 복기하는 습관
바둑기사들은 종종 혼자서 바둑을 두기도 합니다.바둑에 대해서 모르는 사람은 혼자서 어떻게바둑을 두는지 의아해하지만, 그 바둑기사는복기하는 중입니다.복기는 이미 끝난 바둑의 승부를그대로 바둑판 위에 한 수씩 재현하는 것입니다.대부분 승리와 패배를 다시 ...
따뜻한 하루  2023-09-12 16:16
[오늘의 명언] 유레카(Eureka)
그리스 시라큐스성에 히어로 2세라는 왕이황금을 세공하는 세관공에게 금덩어리를 주면서명품 왕관을 만들어 줄 것을 명령했는데이후 새로운 고민에 휩싸였습니다.“왕관을 만드는 일에 순금을 모두사용하지 않았을 수도 있다.어쩌면 내가 준 금덩어리에서 일부를 빼돌...
따뜻한 하루  2023-09-11 17:11
[오늘의 명언] 사람에 대한 정의
대학에서 철학과를 다니는 한 학생이읽던 책을 덮고는 머리를 감싸 쥐고 한숨을 쉬었습니다.한참을 그렇게 고민하던 학생은 철학 교수한테찾아가 말했습니다.“교수님, 도서관의 책을 몽땅 읽었는데저는 아직도 사람에 대한 정의를어떻게 내려야 할지 모르겠습니다.어...
따뜻한 하루  2023-09-11 17:06
[오늘의 명언] 우산 천사와 수레 할아버지
지난 8월 29일, 경기도 안산시 일대에서매일 같이 동네에서 폐지를 줍던 한 할아버지는잠시 수레를 놓고 식사하러 가시던중이었습니다.그런데 갑작스레 내린 폭우로 인해서온몸이 젖을 수 있는 상황이었습니다.할아버지는 우산도 없었지만, 수레를 몰아야 했기에비...
따뜻한 하루  2023-09-08 22:22
[오늘의 명언] 좋은 말 많이 하기
힘든 부모님께 ‘힘내세요’ 말해 보세요.자녀에게 그 말을 들을 때 정말 힘이 납니다.신기한 것은 그 말을 한 당신도힘을 얻게 됩니다.고민하는 지인에게 ‘걱정 말아요’ 말해 보세요.당신의 말을 듣는 지인은 작게나마 걱정이 줄어듭니다.신기한 것은 그 말을...
따뜻한 하루  2023-09-06 23:51
[오늘의 명언] 포기하고 싶은 바로 그 순간
겨울 동안 기르고 수확한 보리가어느덧 바닥을 보이려 합니다.이제 곧 다가올 보릿고개를 넘기 위해서는빨리 모내기를 마쳐야 하지만,메마른 땅에는 봄이 되어도 비가 오지 않고논바닥은 쩍쩍 갈라지기만 합니다.가족의 배고픔을 누구보다 잘 아는 농부는말라비틀어지...
따뜻한 하루  2023-09-06 23:43
[오늘의 명언] 벨벳 거미의 모성애
유럽 남부 건조지대나 북아프리카의 사막에 사는주홍거미과의 벨벳 거미는 한 번에 80개의알을 낳아 동시에 부화시킵니다.알에서 깨어난 80마리의 새끼를 먹이기 위해처음에는 미리 반쯤 소화시킨 먹이를 토해 먹이지만준비한 먹이가 다 떨어진 후에는 자기 몸까지...
따뜻한 하루  2023-09-06 01:00
[오늘의 명언] 치킨게임(Chicken game)
미국 전설의 배우 ‘제임스 딘’의트레이드마크인 붉은 재킷과 청바지는1955년 영화 ‘이유 없는 반항’에서 등장한 모습입니다.영화에서 제임스 딘은 절벽을 향해 자동차로 돌진하는치킨게임을 하게 됩니다.여기서 치킨(chicken)은 우리가 알고 있는‘닭’이...
따뜻한 하루  2023-09-04 20:37
[오늘의 명언] 극복할 수 없는 역경은 없다
올해 고등학교를 졸업하고서울대 역사학부에 합격한 이현우(19) 군의특별한 사연이 있습니다.그는 지난 2021년 동생이 백혈병 선고를 받은 후혹시나 해서 받은 검사에서 침샘암의 일종인‘이하선암 4기’ 판정을 받았습니다.그것은 귀밑 침샘에 암세포가 발생하...
따뜻한 하루  2023-09-01 08:16
[오늘의 명언] 준비의 힘
영국의 정치가이자 작가인벤저민 디즈레일리는 성공의 비결에 대해이렇게 말했습니다.“인생에서 성공하는 비결은 기회가 다가올 때그것을 받아들일 준비가 되어 있는가,그렇지 않은가에 달려 있다.”성공을 위해 준비할 수 있는 모든 것들은사람 됨됨이가 기본 바탕이...
따뜻한 하루  2023-08-31 15:05
[오늘의 명언] 관계와 신뢰와 행복
Retired, 은퇴했음.No Hurry, 서두를 필요 없음.No Worry, 걱정거리 없음.No Boss, 직장 상사 없음.Free Life, 자유로운 인생.직장에서 갓 은퇴한 어느 중년 남자가 자동차에위의 내용이 담긴 글을 적어 놓았습니다.이 남자...
따뜻한 하루  2023-08-31 15:01
[오늘의 명언] 아버지로 살아간다는 건
오래전 강원도에서 군 복무 할 때입니다.어느 날 훈련을 마치고 부대로 돌아왔을 때갑자기 중대장으로부터 호출이 왔습니다.아버지가 면회를 오셨다고 합니다.아버지는 베트남 전쟁 참전 때 부상으로한쪽 다리가 불편하시지만 호탕하신 성품을지니신 분이었습니다.서둘...
따뜻한 하루  2023-08-30 13:22
[오늘의 명언] 세상에 잡초는 없습니다
고려대학교 명예교수인 강병화 교수는1984년부터 전국의 산과 들을 다니며야생 들풀을 채집했습니다.그 결과 100과 1,220 초종에 속하는4,439종을 수집해 왔으며,1991년에 야생 초본 식물자원 종자은행을설립하는 큰일을 해냈습니다.이 일로 언론에서...
따뜻한 하루  2023-08-28 13:01
[오늘의 명언] 속도를 줄이세요
저는 화물차 운전을 하고 있습니다.몇 년 전 어느 겨울날 급하게 배송할 화물을 싣고고속도로를 달리고 있었습니다.저희같이 화물을 나르는 일을 하는 사람들에게시간은 돈보다 더 중요한 것입니다.그래서 조금이라도 빨리 가기 위해자동차 액셀을 밟는 발에 나도 ...
따뜻한 하루  2023-08-27 08:33
[오늘의 명언] 인디언 노인과 양파
멕시코시티의 어느 시장에서인디언 노인이 양파 스무 망을 팔고 있었습니다.마침 한 남자가 노인에게 양파 한 망이얼마인지 물었습니다.노인은 한 망에 2달러라고 이야기했고그는 많이 사면 깎아줄까 싶어서다시 두 망은 얼마인지 물었습니다.하지만 가격은 4달러였...
따뜻한 하루  2023-08-25 09:18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ingopres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2638  |  등록일자 : 2013년 5월 8일  |  회장 : 이정우  |  발행인 : 설동본  |  편집인 : 강상헌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설동본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