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실크로드 탐험대, 87일간 역사적 항해 성공

한국해양대, 완주성공 축하행사ㆍ한바다호 원양항해 입항식 겸해 양병철l승인2014.12.18 10:5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국해양대학교(총장 박한일)는 ‘2014 해양실크로드 글로벌 대장정’에 오른 실습선 한바다호가 14개국, 15개항에 이르는 87일간의 항해 일정을 마치고 최근 학내 부두에 입항했다고 밝혔다.

한국해양대는 학내 부두 및 미디어홀에서 박한일 총장, 경상북도 주낙영 행정부지사, 김남일 경주부시장을 비롯한 탐험대원과 학부모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4 해양실크로드 글로벌대장정 완주성공 축하행사’를 가졌다.

2014 해양실크로드 글로벌 대장정은 한국해양대와 경상북도, 해양수산부가 공동 추진한 프로젝트로 1300년 전 신라인 혜초의 바닷길을 재현함으로써 국민들에게 해양 개척 정신을 상기시키고 바다를 통한 꿈과 비전을 제시하기 위해 이뤄졌다.

한국해양대 해사대 학생 91명과 전국 대학생 선발탐험대 22명으로 구성된 123명의 탐험대는 동양 최대 실습선인 한국해양대 한바다호에 승선, 지난 9월 16일 포항 영일만항을 떠나 87일간 14개국 15개항에 이르는 대항해를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이들은 탐험기간 동안 중국 광저우, 베트남 다낭,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말레이시아 말라카, 인도 뭄바이, 오만 무스카트, 이란 반드라압바스, 스리랑카 콜롬보 등으로 이어지는 해양실크로드를 답사하면서 국제학술대회 개최, 혜초기념비 설치, 다큐멘터리 제작 등 각종 문화교류 및 한류 문화 전파에 앞장섰다.

한국해양대 해사대학생들은 항해과정에서 우수 해기사로서 갖춰야할 선박운용 및 관리 능력함양을 위한 원양항해 실습도 병행했다.

박한일 총장은 “이번 탐험을 통해 획득한 여러 성과들이 해양에 대한 관심을 일깨우고 우리나라 해양경제 영토를 확장해 가는데 큰 밑거름이 되기를 바라며 이에 대한 논의와 사업들이 앞으로도 다양하고 활발하게 꾸준히 펼쳐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양병철 기자

양병철  @

<저작권자 © 시민사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병철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ingopress.com
등록번호 : 서울 다 10706  |  등록일자 : 2013년 8월 26일  |  회장·논설주간 : 강상헌  |  발행·편집인 : 설동본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설동본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