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덕신공항 추진 켐페인

새정치민주연합 부산시당, 350만 부산시민과 함께 ‘413km 도보 켐페인 출정식’ 양병철 기자l승인2015.05.08 11:3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새정치민주연합 부산시당(위원장 김영춘)이 내년 총선의 부산지역 최대 이슈인 가덕신공항 문제를 총선 1년을 앞두고 전면에 내세우며 박근혜정부와 새누리당을 압박해 지역정가에 화제가 되고 있다.

새정치민주연합 부산시당 가덕신공항추진특별위원회(위원장 최인호)는 최근 부산시청 광장에서 당원 1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가덕신공항 추진을 위한 350만 부산시민과 함께 하는 도보캠페인 413km 출정식’을 진행했다.

출정식에는 김영춘 부산시당위원장, 최인호 특별위원장을 비롯한 부산시당의 지역위원장과 지방의원 대부분이 참석해 새정치민주연합 부산시당의 가덕신공항 추진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밝혔다. 특히 출정식에 앞서 최인호 특별위원장은 박인호 김해가덕이전범시민본부 공동대표 등을 만나 시민사회와의 협력을 다짐했다.

김영춘 시당위원장은 “사실상 제3의 도시로 전락한 부산이 동북아물류중심도시로서의 재도약을 위해서는 제2의 국가관문인 가덕신공항이 건설될 때에만 그 초석을 놓을 수 있다고 확신한다. 부산시당은 가덕신공항추진특별위원회를 중심으로 350만 부산시민의 염원인 가덕신공항이 반드시 건설될 수 있도록 부산시당의 모든 당력을 집중해 반드시 이뤄내겠다”고 말했다.

또한 최인호 특별위원장은 “지난 대선 당시 부산시민이 원하는 곳에 신공항을 만들겠다는 박근혜 후보의 발언을 부산시민들은 분명히 기억하고 있다. 하지만 우리는 박근혜 대통령의 동남권 신공항 약속이 무산될 위기에 처했다고 판단한다. 만약 신공항 건설의 의지가 있다면 대통령은 임기 내에 반드시 착공한다는 의지를 지금 당장 천명하고, 구체적 로드맵을 제시해야 한다. 앞으로 가덕신공항추진특위는 정부와 부산시, 새누리당에 대한 강력한 투쟁을 전개함과 동시에 대시민 홍보활동을 통해 가덕신공항 건설의 당위성을 시민들께 알려나겠다”며 의지를 밝혔다.

참석자들은 부산시청 광장에서 출정식 기자회견을 마치고 가덕신공항 추진을 위해 준비한 정책홍보차량을 필두로 부산시청에서 서면 쥬디스태화까지 대시민 홍보 도보행진을 진행했다. 향후 부산시당은 특위와 지역위원회를 중심으로 12월까지 주 1회 총 413km 도보캠페인을 통해 가덕신공항추진에 대한 당위성을 부산시 전역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앞서 부산시당은 3월 4일 상무위원회를 열어 확대 개편된 ‘가덕신공항추진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위원장으로 최인호 사하갑지역위원장을 선임했다. 이후 특위는 기획본부를 비롯하여 지역조직으로 동부산본부, 중부산본부, 서부산본부를 구성하는 등 발빠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향후 신공항추진특위는 부산시당의 정책연구소인 오륙도연구소와 함께 5월 6일 ‘가덕신공항추진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하는 등 지속적으로 정책활동을 전개한다는 방침이다. (사진제공=새정치민주연합 부산시당)

양병철 기자  bcyang2002@hanmail.net

<저작권자 © 시민사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병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ingopress.com
등록번호 : 서울 다 10706  |  등록일자 : 2013년 8월 26일  |  회장·논설주간 : 강상헌  |  발행·편집인 : 설동본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설동본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