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건강도 챙기고 소외계층도 돕고

기부금으로 자전거 300여대 구매해 소외계층 아동에 기증 예정 배우범 기자l승인2015.09.14 17:5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화그룹(회장 김승연) 임직원들이 한 걸음 걸을 때마다 이웃돕기 성금이 적립되는 친환경 걷기 캠페인을 펼쳤다. 한화그룹 제조부문 계열사 임직원 및 가족 등 300여명은 12일 오후 서울 남산 둘레길을 걸으며 기부하는 ‘한화 워킹포어스(Walking for Earth)’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한화(화약, 방산, 기계, 무역부문), 한화케미칼, 한화건설, 한화큐셀, 한화큐셀코리아, 한화첨단소재, 한화에너지, 한화도시개발 등 12개 계열사의 임직원과 가족, 사전 안내로 동참을 희망한 일반시민 등 300여명이 참여했다.

한 걸음 걸을 때마다 기부금을 적립하는 어플리케이션을 각자의 스마트폰에 설치하면 걷거나 뛴 거리를 위성위치확인시스템(GPS)으로 측정해 10m당 1원씩 자동으로 적립하여 사회단체에 기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참가자들은 4km 가량의 남산 둘레길을 걸으며 스탬프를 찍는 미션을 수행하고 미니콘서트를 감상하는 등 즐겁게 가을의 오후를 만끽했다.

초등학생 자녀와 함께 참여한 최진상 팀장(한화/방산부문)은 “가을 날씨가 좋아 나들이를 계획하고 있었는데 가족들과 함께 걷기도 하고 기부도 할 수 있는 행사에 참여할 수 있게 되어 더욱 의미 있었다”며 “평소 출퇴근 길에도 한걸음 걸을 때마다 작은 금액이나마 소외된 이웃을 도울 수 있다고 하니 즐거운 출퇴근길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한화그룹 임직원들은 지난 7월부터 이 어플을 활용해 출퇴근이나 운동 등 일상에서 기부를 실천하고 있다. 현재까지 1만여 임직원들이 참여했으며 10월까지 지속할 계획이다. 10월에는 그 동안 모은 기부금으로 복지시설이나 소외계층 아동 및 청소년들에게 300여대의 자전거를 선물할 계획이다.

특히 한화그룹은 작년부터 사회적기업 ‘빅워크’,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와 함께 친환경 걷기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에도 서울 및 여수, 울산 등 지방 사업장 임직원들이 참여해 전국의 아동·청소년들에게 300여대의자전거와 휠체어 등을 기부한 바 있다.

이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한 ‘빅워크’는 지난 2013년 한화그룹에서 진행하는 ‘친환경 사회적기업 지원사업’에 선정된 회사다. 한화그룹은 이 사회적기업에 경영자금 지원뿐만 아니라 1년 동안 전문가들에 의한 1:1 멘토링 및 경영 컨설팅, KAIST 비즈니스 스쿨이수 등을 적극적으로 지원했다. (사진=한화)

배우범 기자  

<저작권자 © 시민사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우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ingopress.com
등록번호 : 서울 다 10706  |  등록일자 : 2013년 8월 26일  |  회장·논설주간 : 강상헌  |  발행·편집인 : 설동본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설동본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