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영 의원, 초·중 무단결석…경찰수사의뢰?

무단결석 사유로는 해외출국, 대안교육, 홈스쿨링, 학교부적응 등으로 밝혀져 양병철 기자l승인2018.08.10 15: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초·중학생 무단결석 1만6400명, 경찰수사의뢰 315건”

더불어민주당 김해영 의원(부산 연제·교육위)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시도교육청별 초·중학교 무단결석 학생 현황’에 따르면, 2017년 12월 기준으로 무단결석 초·중학생의 수가 1만6400명에 달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 <김해영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시도별로는 경기 6064명(초등학생 3463명, 중학생 2601명)으로 가장 많았고 서울이 2206명(초등학생 858명, 중학생 1348명), 인천 1821명(초등학생 1064명, 중학생 757명)의 순으로 뒤를 이었다. 무단결석 사유로는 해외출국, 대안교육, 홈스쿨링, 학교부적응 등으로 나타났다. 이중 학교복귀 학생은 3039명으로 대다수가 학교부적응이 원인이었다.

한편 무단결석 학생의 소재‧안전이 파악되지 않아 경찰수사의뢰 건수는 315건에 달했다. 경찰수사의뢰 건수는 서울 105건이 가장 많으며, 경기 49건, 인천 34건 순으로 많았다. 경찰수사의뢰 건수 315건 중 소재파악이 되지 못한 학생은 전남의 1명으로 나타났다.

김해영 의원은 “무단결석 학생 수가 16400명인 것에 반해, 학교복귀학생은 3309명으로 약 20%에 불과하다”고 밝히고 “교육부는 80% 가량의 미복귀학생들의 결석사유를 철저히 조사하고 체계적인 관리를 통해 궁극적인 해결방안을 찾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저작권자 © 시민사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병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ingopress.com
등록번호 : 서울 다 10706  |  등록일자 : 2013년 8월 26일  |  발행·편집인 : 설동본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설동본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