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권 교수, ‘세계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연구자’ 선정

한국해양대학교 김세권 석좌교수 노상엽 기자l승인2018.11.30 16:1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국해양대학교(총장 박한일)는 김세권 석좌교수가 5년 연속으로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연구자’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김세권 교수는 세계적인 학술정보 서비스 기업인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Clarivate Analytics)가 27일 발표한 ‘2018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연구자(Highly Cited Researchers, 이하 HCR)’로 한국인 53명 중 1명으로 선정됐다. 부산지역에서는 김 교수가 유일하다.

▲ 한국해양대학교 김세권 석좌교수

HCR은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가 보유한 학술 정보 데이터베이스인 ‘웹 오브 사이언스(Web of Science)’를 기반으로 2006년 1월부터 2016년 12월까지 총 11년간 작성된 각 분야별 논문 인용수를 기준으로 선정한다. HCR에 오른 이들은 매년 피인용수 기준 ‘세계 상위 1% 연구자’들로 세계 각지의 동료 연구자들로부터 지속적으로 인정을 받았다고 할 수 있다.

김세권 교수는 해양바이오 분야의 권위자로, 미이용 해양생물자원의 고부가가치 활용에 관한 연구를 수행하면서 SCI 국제논문 530여 편을 비롯해 국내외 유명 학술지에 680여 편의 논문발표와 130여건의 관련특허를 등록했으며, 해양수산관련 서적 60여 편(국외: 32편)을 저술했다.

이러한 연구업적 및 공로를 인정받아 미국유화학회 최우수논문상, 산학협동재단 산학협동상 대상, 눌원재단 눌원 문화상, 부산시 문화상, 해양수산부장관상, 과학기술포장, 대한민국학술원 학술상, 한국해양바이오학회 학술상 등을 수상하였고, 한국키토산학회와 한국해양바이오학회를 창립하여 초대회장을 역임하였다. 또 국제저널(Marine Biotechnology, Advanceds in Food and Nutrition Research)의 편집위원 및 국제학회(International Marine Biotechnology Association)의 이사로서 활동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 3월부터 한국해양대 해양바이오 소재산업화 센터를 설치하여 한국해양대, 한국해양과학기술원 및 기업체와 MOU체결을 통해 해양생물자원의 고부가가치화를 위한 연구와 상품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저작권자 © 시민사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ingopress.com
등록번호 : 서울 다 10706  |  등록일자 : 2013년 8월 26일  |  발행·편집인 : 설동본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설동본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