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탈 스마트홈' 현실화

포스코건설·삼성전자·포스코ICT, IoT 플랫폼 연계 합의 양병철 기자l승인2019.01.30 10:3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포스코건설 더샵 홈IoT와 삼성전자 스마트가전을 연동한 서비스 제공
올해 하반기 분양하는 모델하우스부터 적용

중학생 딸을 둔 워킹맘 김씨는 걱정이다. 오후 늦게 시작된 회사 회의가 길어져 퇴근이 늦을 것 같기 때문이다. 딸에게는 학원으로 데리러 가지 못할 것이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오늘따라 유난히 추운 날씨. 어둡고 한기(寒氣) 가득한 집에 혼자 들어갈 딸을 걱정하며 김씨는 상상해 본다.

“아이가 집에 들어갔을 때 거실에 밝은 조명이 켜져 있고 학업에 지친 심신을 위로해 주는 음악이 흘러 나오며, 따스한 실내온도가 맞춰져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아침에 미처 못한 청소, 빨래도 버튼 하나로 마칠 수 있다면…”

이 같은 상상이 곧 일상화될 전망이다. 포스코건설이 삼성전자, 포스코ICT와 함께 각 사의 IoT 플랫폼을 연계해 토탈 스마트홈을 구현하기로 했다.

IoT 플랫폼이란 인터넷을 기반으로 각 기기들이 서로의 정보를 공유하면서 사용자가 원하는 최적의 가동상태를 유지하게 하는 시스템이다.

이렇게 되면 포스코건설과 삼성전자 각 사의 전용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내 버튼 하나로 더샵 아파트내 조명, 가스, 난방 등과 같은 홈IoT 시스템과 삼성전자의 TV, 로봇청소기, 세탁기 등의 스마트 가전을 한번에 제어할 수 있게 돼 워킹맘 김씨의 걱정이 바로 해소된다.

이에 따라 포스코건설은 자사 IoT플랫폼인 ‘더샵 Cloud’를 업그레이드하고 삼성전자는 SmartThings로 명명된 최적화된 스마트가전 운용 플랫폼을 제공한다. 양사의 플랫폼을 연계하는 IoT 시스템은 포스코ICT가 맡는다.

포스코건설은 토탈 스마트홈 서비스를 올해 하반기 분양하는 ‘더샵’ 공동주택부터 적용할 계획이다.

포스코건설은 10년 연속 한국품질만족지수 아파트부문 1위에 걸맞는 자사 IoT 플랫폼 ‘더샵 Cloud’와 스마트가전 분야의 글로벌 기업인 삼성전자 IoT 플랫폼 ‘SmartThings’를 융합함으로써 더샵 브랜드 가치와 고객만족도를 더욱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현재 음성인식이 가능한 스마트홈 서비스에 삼성전자 SmartThing가 결합됨으로써 고객들이 한층 더 여유롭고 스마트한 일상을 누릴 수 있게 된다”며 “향후 입주고객의 반복되는 생활패턴과 집안 상태를 빅데이터화해 더샵 아파트가 최적의 서비스를 고객에게 먼저 제안하고 실행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양병철 기자  

<저작권자 © 시민사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병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ingopress.com
등록번호 : 서울 다 10706  |  등록일자 : 2013년 8월 26일  |  회장·논설주간 : 강상헌  |  발행·편집인 : 설동본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설동본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