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이터의 법칙

따뜻한 하루l승인2019.07.12 21:2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미국 방위사업체 CEO 빌 스완스가 정리한
‘책에서는 찾을 수 없는 비즈니스 규칙 33가지’ 중
일부입니다.

책에는 웨이터의 법칙이라는 내용이 있는데
‘당신에게는 친절하지만, 웨이터에게 무례한 사람은
절대 좋은 사람이 아니다.’
이 부분에서 많은 사람의 이목을
끌게 되었습니다.

한 고급 레스토랑에서 서빙하던 웨이터가
실수로 그중 한 명에게 와인을 쏟았습니다.
옷을 버린 손님은 불같이 화를 냈습니다.

“지금 미쳤어? 내가 누군지 알아?
여기 지배인 나오라고 해!”

이 사람과 동석한 사람은 브렌다 반스라는
의류 업계의 거물이었는데, 그녀는 이 모습을 보고
당장 거래를 취소했습니다.

유명 IT기업 위트니스 시스템의
데이브 굴드 대표도 비슷한 일을 겪었습니다.
하지만, 상대의 반응은 완전히 달랐습니다.

“마침 아침에 샤워를 못 했는데 잘됐네요.
양복도 사실 싸구려니까 너무 신경 쓰지 마세요.”

그 모습을 본 데이브 굴드는 그 자리에서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웨이터의 법칙을 알린 빌 스완스는
다른 건 몰라도 이 법칙만큼은 예외 없이
정확하다고 말합니다.

자신보다 지위가 낮은 사람에게
자신이 가진 권력을 휘두르는 것으로
자신의 지위가 높다는 것을 확인하는
어리석은 사람들이 있습니다.

함께 일하는 사람들은 당신과 연결된 사람입니다.
그 사람들에게 무례하게 행동한다면
그 사람과 연결된 당신의 인격도
함께 내려가게 되는 것입니다.

당신과 함께 일하는, 그리고 당신과 연결된
모든 사람을 최대한 존중하십시오.
그것은 나를 존중받는 가장 쉬우면서
어려운 방법입니다.

# 오늘의 명언
명성을 쌓는 데는 20년이 걸리지만
그것을 무너뜨리는 데는 5분이 걸린다.
그것을 명심한다면, 당신의 행동이 달라질 것이다.
– 워런 버핏 –

따뜻한 하루  

<저작권자 © 시민사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따뜻한 하루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ingopress.com
등록번호 : 서울 다 10706  |  등록일자 : 2013년 8월 26일  |  회장·논설주간 : 강상헌  |  발행·편집인 : 설동본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설동본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