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민연대, 후보자들에게 10대 의제 제안

후보자들에 질의, 답변 시민들에게 공개 예정 양현진 기자l승인2020.03.26 17:4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공공의료체계 강화, 공직선거법 개정 등 10대 의제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이하 부산시민연대)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10대 의제를 선정, 부산지역 국회의원 후보자들에게 제안할 예정이다. 부산시민연대는 부산지역 대표적 시민운동단체 11개의 연대체이다.

▲ (사진=부산경실련)

부산시민연대는 국민주권의 실현을 위해 유권자 참여를 확대하고, 시민이 안전하고 행복한 사회를 구현하기 위한 의제를 선정, 후보자들에게 제안하고 답변을 받아 시민들에게 공개할 예정이다.

부산시민연대는 각 단체별 논의 과정을 거쳐 의제 선정을 위한 운영위원회 회의와 교육, 토론회를 바탕으로 ‘권역별 공공의료체계 강화와 감염예방센터 및 감염전문병원 설치’, ‘기후위기대응 특별법 제정’, ‘도시경관 공공성 확립을 통한 시민 삶의 질 제고’ 등 10대 의제를 선정했다.

부산시민연대는 특히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다시 주목받고 있는 공공의료체계 강화, 부산항 8부두 세균무기실험실 철거와 관련한 의제를 중요하게 내세웠다. 또 기후위기 대응 등 자연환경 개선 문제, 도시경관 공공성 확립과 서민경제 등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정책 대안도 제안한다.

한편 시민단체들이 지속적으로 요구한 선거법 개정 기회가 왔다고 보고, 시민의 정치활동 확대와 알 권리 보장을 위한 공직선거법 개정에 부산지역 후보들이 앞장서 줄 것을 요청할 예정이다.

이에 부산시민연대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 선정 의제 질의서를 3월 24일에 부산지역 제21대 국회의원 후보자들에게 발송하여 10대 선정 의제를 제안하고 4월 7일까지 답변을 받는다. 후보자들의 답변 결과와 수용 여부를 정리, 분석하여 언론에 공식 발표하고 당선 이후에도 정책으로 반영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다.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

부산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부산민예총, 부산민주언론시민연합, 부산민주항쟁기념사업회, 부산생명의숲, 부산생명의전화, 부산장애우권익문제연구소, 부산환경운동연합, 부산흥사단, 부산YMCA, 부산YWCA

양현진 기자  

<저작권자 © 시민사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현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ingopress.com
등록번호 : 서울 다 10706  |  등록일자 : 2013년 8월 26일  |  회장·논설주간 : 강상헌  |  발행·편집인 : 설동본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설동본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