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산악회, 청소년 및 장애우에게 숲체험 교육

6월부터 11월까지 총 400명 참여, 코로나 위기에도 안전하게·아름답게 김영모 기자l승인2020.11.13 11: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사단법인 한국산악회는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복권기금(녹색자금) 후원으로 올해 6월부터 숲체험 등산아카데미 교육사업을 실시했다.

당초 3월부터 시작될 예정이었던 이 사업은 예상치 못한 코로나19 확산으로 교육생 모집 등에 난관을 겪었으나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의 적극적인 협조와 한국산악회 본회를 비롯, 전국 각 지부의 헌신적인 노력으로 안전하게 소기의 목적을 달성할 수 있었다.

▲ 소외계층 청소년과 함께 하는 숲체험 등산아카데미 (사진=한국산악회)

올해 숲체험등산아카데미는 6월부터 11월까지, 학교와 지역아동센터, 장애우 재활시설 등을 통해 연인원 총 400명의 소외계층 청소년과 장애우, 일반인 등이 참여해 대자연에서 화합의 시간을 가졌다.

청소년숲체험 등산아카데미 교육은 청소년을 대상으로 1박2일, 총 20시간 동안 생태탐방, 찾아가는 숲체험, 자연 인공암장 등반체험, 심폐소생술, 비상시 탈출방법(티롤리안 브릿지 응용) 등 교육을 진행하며, 이와 함께 산행 예절과 보행법, 응급 상황에 대처하는 법 등의 이론 교육도 병행한다.

아름다운산행은 하루 총 8~9시간 동안 장애우와 함께 하는 동반산행으로 진행되며, 숲 해설, 숲 체험, 기초 등산기술 및 보행법 교육 등으로 실시된다. 두 프로그램 모두 안전 요원이 포함된 5인 이상의 한국산악회의 전문 강사진이 함께하며, 각 지역 자원봉사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해 녹색자금의 원래 취지인 사회적 가치 실현에 충실하고자 했다.

내년에도 마찬가지로 복권기금 후원기관으로 선정된 한국산악회는 자연 속에서 자존감을 찾고 사회성과 자신감을 가질 수 있는 기회를 보다 많은 청소년과 장애우에게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는 한편, 코로나 사태가 지속될 것에 대비, 비대면 프로그램 개발에도 적극 동참할 계획이다.

한국산악회의 숲체험 교육은 소외계층과 일반가정 자녀들이 대자연 속에서 한 데 어울려 서로 협동하고 남을 배려하며, 도시에서 벗어나 자연을 통해 서로 사랑하며 화합하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숲과 등산 체험을 통해 더불어 함께 하는 올바른 사회가치관을 형성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장애우와 일반인 간의 동반산행을 통해서는 정신적인 소외감을 가지고 있는 장애우에게 자존감을 되찾게 하고 사회성과 자신감을 가질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한다.

한편 사단법인 한국산악회는 1945년 9월 15일 ‘조선산악회’로 창립했으며, 70년간 등산과 학술 분야에서 유구한 전통을 이어왔다. 1946년 2월, 우리 국토경계에 대한 학술조사사업을 실시하고 1953년 9월 독도 측량, 지도를 제작했다(우리영토 표지석 설치). 1967년 1월에는 전 국민의 등산활동 대중화운동(노산이은상)을 실시했으며 1978년~82년 히말라야 안나푸르나4봉, 마칼루봉을 등정했다.

1992년 5월 주무관청이 문교부에서 산림청으로 변경됐고 1995년 9월 창립 50주년을 맞아 한국산악50년사를 발간했다. 2002년 7월 제1회 청소년 백두대간 생태탐방 실시하여 15년간 진행 중이며 2004년 2월 한국산악회관을 준공하고 산악연수원을 개설했다.

이와 함께 2007년 8월 제1회 한중일 대학생 교류등반을 실시하여 10년간 진행 중이며, 2008년 1월 남극에 대학생 원정탐사대를 파견했다. 2011년 3월에는 청소년등산아카데미를 개소하고 학술대회를 개최했으며, 2015년 9월 창립70주년 기념행사 및 학술 전시회를 개최했다.

김영모 기자  

<저작권자 © 시민사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ingopress.com
등록번호 : 서울 다 10706  |  등록일자 : 2013년 8월 26일  |  회장·논설주간 : 강상헌  |  발행·편집인 : 설동본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설동본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