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젠파마코리아, ‘우크라이나 난민 긴급구호’ 후원

니제르 여성 청소년 교육 및 보건 환경 개선을 위해 5년간 3억원 지원 성진호 기자l승인2022.04.19 20:1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아이젠파마코리아, 글로벌케어와 아이젠스쿨 니제르와 함께

헝가리 거주 우크라이나 난민 긴급구호 위해 3000만원 지원

국제보건의료 NGO 글로벌케어(회장 박용준)는 아이젠파마코리아(대표이사 고정용)와 함께 ‘니제르 여성 청소년 학교 지원’과 ‘우크라이나 난민 긴급구호’를 위한 후원 약정식을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 아이젠파마코리아 고정용 대표이사, 글로벌케어 정혜림 니제르 코디네이터, 글로벌케어 백은성 상임대표가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글로벌케어)

아이젠파마코리아는 글로벌케어와 함께 올해 3000만원을 시작으로 총 5년간 3억원이 드는 프로젝트를 진행, 니제르의 여성 청소년 학교를 위해 사용하기로 협약했다. 세계 최빈국 아프리카 니제르는 여성 청소년의 조혼율이 높고 교육 불평등이 심각하며, 여성 문맹률이 85%에 달하는 등 여성 교육 환경이 매우 열악한 국가다.

이에 아이젠파마코리아와 글로벌케어는 앞으로 5년간 니제르 여성 청소년을 위한 학교 교실 5개 및 기숙사 5개실을 증축하고 책걸상, 교재, 교복을 지원해 약 140명의 여학생이 공부할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하기로 했다. 학교 환경 개선 사업과 함께 여성 인권 및 권리 신장을 위한 보건 교육, 지역 사회 인식 개선 사업에도 힘쓰기로 했다.

한편 아이젠파마코리아는 러시아 분쟁으로 발생한 우크라이나 난민을 위해 3000만원을 긴급구호 활동에 지원한다.

폴란드에 이어 우크라이나 난민이 가장 많이 유입된 헝가리는 난민 수용이 활발한 나라 가운데 하나다. 난민들은 국경을 넘어 수도 부다페스트를 중심에서 임시 난민촌을 형성해 생활하고 있지만 분쟁 장기화로 중장기적 지원이 필요, 글로벌케어는 기초 생계 물품과 겨울철 난방용품을 지원한다.

박용준 글로벌케어 회장은 “아이젠파마코리아 덕분에 도움의 손길이 닿지 않는 가장 열악한 곳들에서 활동할 수 있어 감사하다”며 “기업들의 모범이 돼 적극적인 사회공헌 사업을 추진하는 것은 이례적이고 놀라운 일”이라고 말했다.

난임 치료제 전문 기업 아이젠파마코리아는 기업 3대 가치 가운데 하나인 ‘Society’s Happiness’를 실천하기 위해 회사 수익금 일부를 사회에 환원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번에 진행한 니제르 여성 청소년 기숙학교 후원 및 우크라이나 긴급구호 활동 지원 협약 외에도 5년간 총 4억원을 들여 캄보디아 바탐방주, 스퉁트렝주를 시작으로 캄보디아 전역 저소득층 아동·여성 환자 400명에게 의료비를 후원해 현지 의료 기관에서 진단·치료·수술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캄보디아 메디컬 서포트 협약식을 글로벌케어와 체결했다.

한편 글로벌케어는 지난 1997년에 설립된 국내 최초 국제보건의료 NGO로, 지구촌 곳곳의 소외된 이웃들이 희망을 꿈꿀 수 있도록 국내외 인도적 지원 및 의료 환경 개선과 보건 사업 지원 등 국제 개발에 앞장서고 있는 비영리 단체다.

성진호 기자  

<저작권자 © 시민사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ingopress.com
등록번호 : 서울 다 10706  |  등록일자 : 2013년 8월 26일  |  회장·논설주간 : 강상헌  |  발행·편집인 : 설동본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설동본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