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교통공사 노사, 단체교섭 돌입

배우범 기자l승인2015.05.11 14:2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부산교통공사는 지난 7일 오후 3시 부산진구 범천동 본사에서 박종흠 사장과 이의용 노동조합 위원장 등 노사 교섭위원 22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차 단체교섭을 개최하고 본격적인 2015년도 노사협상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공사 노동조합은 임금 총액 5.3% 인상, 대민봉사수당 신설 등 임금·후생복지 사항과 해고자 복직, 승진적체 해소 등 현안사항, 외주용역 철폐 등 사회 공공성 사항 및 인력 142명 증원 등 총 40개 사항을 공사에 요구했다.

이에 공사는 지속적인 운영수지 적자 발생, 도시철도 노후 시설물 투자 확대로 인한 안전비용 증가 등 어려운 경영여건을 고려한 비용 인상 최소화, 정부정책을 반영한 연봉제 확대, 임금피크제 도입 등을 노조에 제시했다.

단체교섭은 7일 상견례를 겸하는 제1차 협상을 시작으로 매주 화․목 주 2회 정례적으로 진행되며, 효율적인 교섭이 진행될 수 있도록 실무와 본교섭이 번갈아 개최된다.

한편 공사는 지난해 정상화과제 이행 등 난제에도 불구하고 노사 간 신뢰와 믿음을 바탕으로 총 20여 차례에 걸친 교섭을 진행, 협상을 타결한 경험을 바탕으로 2010년부터 이어온 6년 연속 무분규를 달성한다는 방침이다.

부산교통공사 박종흠 사장은 “올해 단체교섭도 현안에 대한 노사간 입장차이가 커 협상에 어려움이 예상된다”고 밝히고 “노사 간 진정성 있는 대화와 소통을 바탕으로 협상을 진행해 시민여러분께 걱정을 끼쳐드리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사진=부산교통공사)

배우범 기자  

<저작권자 © 시민사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우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ingopres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2638  |  등록일자 : 2013년 5월 8일  |  회장 : 이정우  |  발행인 : 설동본  |  편집인 : 강상헌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설동본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