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5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이버들ㅣ에코에너지] 숲길, 희망에 대해 묻다
조바심 도시생활 떠나 만난 지리산의 너른 품요즘 하루가 멀다하고 경기부양책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정부 정책을 열심히 모니터링하는 편이지만 매일 쏟아져 나오는 대책들을 파악하기에도 역부족이다. 특히 부동산 규제를 푸는 경기부양책들이 자주 눈에 띄곤 한...
이버들  2008-11-03 13:02
[이버들ㅣ에코에너지] '자살공화국'과 시민사회의 현 주소
난 88만원 세대다. 내 친구들도 역시 88만원 세대다. IMF 외환위기가 닥쳤던 1997년 그해 겨울, 우리는 대학입학원서를 썼고 어려운 경제여건과 함께 20대를 시작했다. 경제여건이 좋지 않은 시절부터의 20대는 순탄치 않았다. 대학은 졸업했지만 ...
이버들  2008-10-07 14:16
[이버들ㅣ에코에너지] 바다 온난화? 이유가 있다
“어업 등 사회적 비용 감안해야”원자력발전소가 있는 경북 울진으로 곧잘 출장을 다니곤 했다. 울진에 가서 발전소 문제를 감시하는 주민대책위원회 어르신들을 만나 뵙기도 하고, 집회가 벌어질 때면 집회 뒤쪽 할아버지들 틈새에 끼어 앉아 막걸리를 얻어 마시...
이버들  2008-09-08 10:48
[이버들ㅣ에코에너지] 신재생에너지단지로 거듭나다
시골뜨기여서 그런가 보다. 간혹 큰댁이 있는 서울은 명절 때마다 오르내리곤 했지만, 고등학교를 졸업하기 전까지는 고향을 떠나본 적이 없다. 그러다가 대학에 들어가서 처음으로 친구들과 여행을 떠난 곳이 바로 전남 순천이다. 순천을 택한 이유는 너무나 단...
이버들  2008-07-14 11:43
[이버들ㅣ에코에너지] 태안 기름유출, 결국 석유 쓰는 우리 잘못
고등학교를 졸업하면서부터 서산을 떠나왔으니, 고향을 벗어난 지 벌써 10년이 넘어 버렸다. 대부분 시골 처자들이 그렇듯 서산에 있을 때에는 대도시로 떠나고 싶었지만 막상 서울에 와서 지내다보니 고향에 대한 애틋함은 삶 속에서 쉽게 발견되곤 한다. 게다...
이버들  2008-06-09 11:55
[이버들ㅣ에코에너지] 제주, 에너지 자립을 꿈꾸다
마라도 태양광 발전국토 최남단에서 만난 바람은 싱그러움 그 자체다. 넘실대는 파도와 따스한 햇살이 만들어내는 바람은 제주의 상징이자, 제주 주민들의 고난과 역경의 대상이다. 비옥하지 않은 농토 때문에 뱃일을 주로 해야 하는 제주 주민들에게는 생명의 위...
이버들  2008-05-13 11:04
[이버들ㅣ에코에너지] ‘에너지소비공화국’ 서울, 대안은 자전거
친환경 에너지원 확대도 함께 “정책결정자 선택에 미래 걸려”에너지관리공단쓰레기매립지역으로 이름 높았던 난지도를 공원으로 조성한 하늘공원에는 지난 2002년 월드컵을 기념해 소형풍력발전기 5기가 설치됐다.지방에 사는 어릴 때의 속내로는 서울처럼 근사한 ...
이버들  2008-04-07 10:16
[이버들ㅣ에코에너지] 고유가는 진퇴양난
하루가 멀다 하고 물가 안정대책이 발표되고 있다. 이명박 정부는 공공요금 동결에 이어 52개 생필품 품목을 선정해 가격을 집중 관리하는 등 물가잡기에 부심하고 있다. 대통령이 칼국수나 라면값 상승을 직접 언급할 정도이니, 총선을 앞둔 상황에서 물가 상...
이버들  2008-03-31 15:48
[이버들ㅣ에코에너지] 프랑스의 원자력 정책
에펠탑과 퐁네뜨 다리, 몽마르뜨 언덕 등 예술과 낭만, 문화와 민주주의의 꽃으로 곧잘 프랑스가 대표되곤 한다. 오랜 기간동안 민주주의를 향한 시민운동이 이어져왔고, 유럽식 사회주의의 전형으로 여겨지기 때문이다. 2차 세계대전 당시 독일에 저항하며 ‘자...
이버들  2008-03-24 11:10
[이버들ㅣ에코에너지] 고유가 물가불안 언제나 현재진행형
갑자기 뛰는 물가 탓에 여기저기에서 울상이다. 1천원 김밥도 없어졌고, 자장면도 5천원으로 올랐다. 아이들이 즐겨먹는 과자 한 봉지도 1천원 이하는 없다. 내 어릴 적 100원에 해당하는 돈의 가치가 이제는 1천원이 되어 버렸다. 고유가와 곡물가격 상...
이버들  2008-03-17 10:16
[이버들ㅣ에코에너지] 어떤 집단 이기주의
지하철을 타고 가다가 무심코 본 지하철 광고에 화들짝 놀랐다. 대한주택공사에서 국민임대아파트 입주자를 모집하는 광고였는데, ‘그린벨트를 해제하여 만든 친환경 아파트’라는 광고 문구가 섬뜩하게 다가왔다. 부동산 가격 상승에 따른 신도시 공급 요구에 따라...
이버들  2008-03-10 10:41
[이버들ㅣ에코에너지] 선의의 거짓말?
뉴스보기가 싫다. 예상은 되었지만 해도 너무하는 게 아니냐는 생각이 든다. 실용을 강조하고 능력이 있으면 그만이라지만, 강남 땅 부자 내각을 바라보는 마음은 찹찹하다. 더 기가 찬 것은 화장실 들어갈 때와 나올 때가 다른 청와대와 한나라당의 태도다. ...
이버들  2008-03-03 10:43
[이버들ㅣ에코에너지] 건강 위협하는 오일의 진실
삼성중공업 기름유출 사고가 발생한 충남 태안지역 주민들의 건강문제가 심각한 것으로 밝혀지고 있다. 재난응급의료협회가 최근 태안주민 42명을 대상으로 혈액과 소변을 검사한 결과, 3명에게서 발암물질인 메틸마뇨산과 마뇨산이 검출되었다고 밝혔다. 태안주민 ...
이버들  2008-02-25 10:48
[이버들ㅣ에코에너지] 자기권리 찾기
시골에서 20여년을 살다가 서울에 처음 올라왔을 때, 제일 먼저 눈에 들어온 것이 바로 남대문이다. 지역에 살다보니 교과서나 역사책에서만 보던 남대문이 신기하기도 했고, 어렸을 때 놀이하면서 곧잘 불렀던 ‘남! 남! 남대문을 열어라~’ 노래도 기억나곤...
이버들  2008-02-18 12:58
[이버들ㅣ에코에너지] 신중한 접근
이명박 대통령 당선인은 ‘자원 외교형 총리’를 강조하면서, 국무총리로 한승수 유엔 기후변화특사를 내정했다. 이명박 정부의 주요 목표인 경제성장을 이루기 위한 기반동력으로 에너지수급이 중요해짐에 따라, 자원외교와 해외 자원개발의 중요성이 더욱 커진 것이...
이버들  2008-02-04 10:59
[이버들ㅣ에코에너지] 연탄 바우처 제도
우연찮게 TV를 틀었을 때, 안도현 시인이 출연한 TV 광고를 볼 수 있었다. 시인의 광고 출연이 낯설었지만 시인이 직접 읽어주는 시 구절이 운치 있게 들려 TV에서 눈을 떼지 못했다. ‘함부로 차지 마라’‘연탄재 함부로 발로 차지 마라. 너는 누구에...
이버들  2008-01-28 10:08
[이버들ㅣ에코에너지] '경제'라는 말 한마디에…
갑자기 차가워진 날씨에 마음까지 차가워진 것 같다. 지난 17일 강원도 대관령은 영하 26.1도로 기상 관측이 시작한 이래 4번째로 가장 낮은 기온을 가리키고 있다. 대관령 눈꽃축제도 너무 추운 날씨 탓인지 관람객이 거의 없을 정도다. 서울이 영하 1...
이버들  2008-01-21 09:39
[이버들ㅣ에코에너지] 서민경제만 어렵다
유가 100달러 시대가 도래 했다. 새해가 시작됐지만 여전히 OPEC의 석유생산량은 증가하지 않고 석유류 가격 상승이 높아져 더욱 더 고유가를 부채질하고 있다. 국내에서도 고유가에 따른 석유류의 가격 상승이 이어져 소비자물가 또한 3~4% 상승률을 기...
이버들  2008-01-14 10:39
[이버들ㅣ에코에너지] 영리한 선택
쥐의 해, 무자년 새해가 밝았다. 12지간의 첫 자리를 차지한 쥐는 예로부터 약삭빠르고 영리한 동물로 알려져 왔다. 구전설화에 따르면, 옥황상제의 부름을 받고 동물들이 뛰어가던 중 소의 등을 타고 가던 쥐가 가장 먼저 뛰어내려 1등이 되었다고 한다. ...
이버들  2008-01-07 11:31
[이버들ㅣ에코에너지] 대한민국의 힘
검은 바다 태안은 아직 악몽에서 깨어나지 못하고 있다. 태안 앞바다에 유출된 기름은 당초 발표됐던 것보다 2천여㎘가 많은 1만2천547㎘인 것으로 밝혀졌다. 이는 여수 씨프린스호 사고 때 유출된 기름 5천35㎘ 보다 2.5배나 많은 양이다. 퍼내고 퍼...
이버들  2007-12-24 10:58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90 서울 구로구 새말로 60 (구로동 산1-3번지) 10층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838-5225  |   ingopress@ingopress.com
등록번호 : 서울 다 10706  |  등록일자 : 2013년 8월 26  |  발행·편집인 : 설동본  |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설동본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