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것은 작은 것에서 시작된다

따뜻한 하루l승인2023.06.12 14:2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1923년 3월 3일.
예일대학교 출신인 20대 청년 헨리 루스와 브리튼 해든은
미국과 세계 도처에서 일어나고 있는
시사 문제에 대해 체계적이고 간결한 형식의 정보를
전달하는 잡지를 만들고자 시사주간지
타임 매거진을 창간했습니다.

타임 매거진은 미국 뉴욕시에서 발행되는
3대 주간지로 손꼽히며 매년 연말 ‘올해의 인물’과
타임 100(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을
선정하는 걸로 유명합니다.

타임 매거진은 출판 첫해에 5만부 이상의
발행 부수를 기록하고 성공을 거두었지만,
처음 그들이 창간 계획을 주위에 말했을 때
사람들은 냉소를 지으며 말했습니다.

“그게… 되겠어요?”

그러나 두 청년은 전혀 위축되지 않았고,
할 수 있다는 이상을 가지고 일을
추진해 나갔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그들은 뉴욕시 지하도 벽에
붙어있는 포스터의 문안을 보게 되었습니다.
‘변화를 위한 시간(Time for change)’이라는 글을 보고,
‘타임’이라 정하게 되었습니다.

‘타임’은 그렇게 ‘작은 데서’
처음 출발한 것입니다.

우리는 항상 크게 꿈을 꾸어야 하지만,
그 꿈을 이루기 위한 시작점은
언제나 작게 시작됩니다.

지금 여러분이 할 수 있는 일을 시작하세요.
그 작은 시작이 위대한 꿈을 향한
첫걸음이 될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산을 움직이려 하는 이는
작은 돌을 들어내는 일로 시작한다.
– 공자 –

따뜻한 하루  

<저작권자 © 시민사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따뜻한 하루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ingopres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2638  |  등록일자 : 2013년 5월 8일  |  회장 : 이정우  |  발행인 : 설동본  |  편집인 : 강상헌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설동본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