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은 마음먹기에 달렸다

따뜻한 하루l승인2023.10.07 11:5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저희 어머니는 옷이 찢어져 있는 것은
버리지 못하시고 반드시 꿰매서
다시 입으십니다.

그런데 어느 날 어머니는 바늘귀에
실을 잘 꿸 수 없다는 사실에 충격을 받았습니다.
병원에서 백내장 진단을 받기 전에는
침침해지는 눈이 노안이라고 생각하시고
상당히 침울해하셨습니다.

이제 60세를 조금 넘겼는데 손자는커녕
아직 자식이 결혼도 하지 않았는데
벌써 할머니가 되었다는 생각에
우울증을 겪으셨나 봅니다.

수술을 받은 지 얼마 지나지 않은 어느 날
다시 바늘귀에 실을 꿰려 고군분투하시다가
결국 포기하신 어머니는 약간 토라진
목소리로 말씀하셨습니다.

“한 달 후면 내가 깨끗하게 꿰매 놓을 테니까.
내가 늙어서 이런 게 아니라 병 때문이니깐.
병은 고치면 그만이라고!”

‘나는 노인이 아니야!’라고 외치는
저희 어머니가 사랑스럽습니다.

생각과 마음이 긍정적인 에너지와
열정으로 가득 차 있다면 어떤 장애물도
더 이상 한계가 되지 않습니다.

뭐든지 마음먹기에 달려있습니다.
굳게 닫힌 마음을 활짝 열린 마음으로 산다면
당신은 여전히 젊은 청춘입니다.

# 오늘의 명언
대부분 행복하고자 마음먹은 만큼 행복해진다.
– 에이브러햄 링컨 –

따뜻한 하루  

<저작권자 © 시민사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따뜻한 하루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7@naver.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2638  |  등록일자 : 2013년 5월 8일  |  회장 : 이정우  |  대표 : 윤순철  |  발행인 : 설동본  |  편집인 : 강상헌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일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