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02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오늘의 명언] 아내와 아침 식사
유난히 바쁜 어느 날 아침…8시 30분쯤 되었을 때 어르신 한 분이 엄지손가락의봉합침을 제거하기 위해 병원을 방문했습니다.어르신은 9시에 약속이 있다며 빨리해 달라고나를 무척이나 재촉했습니다.시계를 계속 들여다보는 어르신 모습에내가 직접 ...
따뜻한 하루  2024-03-28 15:37
[오늘의 명언] 내가 먼저 봄이 되어야지
어떤 남자가 이사를 가게 되었습니다.그렇게 이삿짐을 다 옮기고 짐 정리가 끝나기도 전에갑자기 마을 전체가 정전이 되어 버렸습니다.남자는 더듬거리며 수북한 짐 사이에서양초를 겨우 찾았을 때 ‘똑똑’하며 문 두드리는현관 벨소리가 들렸습니다.현관문을 열어보...
따뜻한 하루  2024-03-27 17:13
[오늘의 명언] 아름다운 거리감
지구가 태양을 사랑한다고 해서태양 쪽으로 갑자기 뛰어든다면혹은 달이 지구가 좋다고 와락 달려와안긴다면 어떻게 될까요?별빛이 고운 것은 그 빛이 오래전 출발해지금 우리 눈에 닿았기 때문입니다.가까운 지척에서 별의 표면을 본다면그것은 한낱 울퉁불퉁하고 거...
따뜻한 하루  2024-03-27 16:59
[오늘의 명언] 목표를 향해 나아가는 법
“당신의 이상을 달을 향해 발사하세요.실수하더라도, 최소한 별들 사이에 착지할 것입니다.높고 고귀한 목적을 가지고 노력한다면목표에 정확히 도달하지 못하거나, 실패한다 하더라도그 노력의 과정은 아주 뜻깊은 것이 될 것입니다.그 실패를 통해 차후 더 나은...
따뜻한 하루  2024-03-25 17:19
[오늘의 명언] 최고의 교육
자녀에 대해 주변에서 많이 듣는 이야기가 있다면“아이가 엄마 아빠를 쏙 빼닮았네요.”라는말일 것입니다.우리가 원하든 원하지 않든부모는 자녀에게 본보기가 되고자녀는 부모의 행동과 태도심지어 표정과 말투까지 닮아갑니다.자녀는 부모의 모습을 닮아가기 때문에...
따뜻한 하루  2024-03-22 13:25
[오늘의 명언] 남들이 부러워하는 나
미국의 시사주간지로 유명한더 타임지가 선정한 20세기 성공한 사람의 기준은‘남들이 부러워하는 나’였습니다.그런데 21세기에 들어서자사람들이 생각하는 성공의 기준이 바뀌었습니다.그건 바로 ‘내 맘에 드는 나’입니다.결국 나에 대한 자존감과 자부심,그리고...
따뜻한 하루  2024-03-21 21:22
[오늘의 명언] 끝까지 인내하기
1932년, 미국에서 태어난 ‘빌 포터’는뇌성마비로 몸 여기저기에 장애를 가지고 있었습니다.오른손은 거의 사용할 수가 없었고,구부정한 걸음걸이 자세와 어눌한 말투 때문에,누구나 한눈에 그가 장애인이라는 것을알 수 있었습니다.장애가 있는 그는 취업도 쉽...
따뜻한 하루  2024-03-20 16:59
[오늘의 명언] 쉽지 않은 일, 할 수 있는 일
어느덧 봄이 찾아오고 있습니다.뜨거운 여름이 찾아올 날도 멀지 않았습니다.바로 이 시기에, 운동으로 자신감을 회복하려는청년들이 헬스장을 많이 찾는다고 합니다.한 청년이 꽤 무거워 보이는 바벨을 움켜쥡니다.마음 같아서는 깃털처럼 가볍게 들 수 있을 것 ...
따뜻한 하루  2024-03-19 18:26
[오늘의 명언] 나를 비추어 주는 빛
1980년대만 하더라도 동네 전체에전기가 끊기는 정전이 자주 벌어졌습니다.해는 졌지만, 아직 잠자리에 들기는 이른 시간에정전이 되어 온 동네가 깜깜해지면 촛불을 켜잠시 어둠을 쫓았습니다.어둠에 있을 때 작은 촛불 하나를 켜면사람들이 그 빛 아래로 모입...
따뜻한 하루  2024-03-18 14:01
[오늘의 명언] 단점까지 받아들여야 한다
자신의 그림자를 보기 흉하다고 생각해싫어하는 한 남자가 있었습니다.그는 어떻게 하면 자신의 시커먼 그림자로부터벗어날 수 있을지 고민했습니다.남자는 답을 찾지 못하자마을의 지혜로운 노인으로 소문난 분을찾아가 물었습니다.“어르신, 전 제 그림자가 정말 싫...
따뜻한 하루  2024-03-17 11:06
[오늘의 명언] 괴로운 생각 극복하기
어느 나라의 왕이 철학자 세 사람을궁으로 불러 질문했습니다.“그대들은 인생을 살아갈 때 가장괴로운 일이 무엇인가?”그러자 한 철학자가 대답했습니다.“노인이 되면 일을 못 하게 될 것입니다.그러면 가난이 찾아올 테고 가난이 찾아와도힘이 없기에 일을 할 ...
따뜻한 하루  2024-03-15 17:35
[오늘의 명언] 고정관념을 버리자
비가 오면 보통은 우산을 씁니다.특히 한국은 길거리 곳곳에서 우산이 펼쳐지지만,프랑스에서는 장대비가 아니고선 웬만해서우산을 잘 쓰지 않는다고 합니다.그 때문에 비 오는 날 프랑스 길거리는아이부터 어른까지 아무렇지 않게 비를 맞고다니는 모습을 흔히 볼 ...
따뜻한 하루  2024-03-14 17:05
[오늘의 명언] 최고의 선물
저는 지역아동센터에서 아이들을 가르치고 있습니다.얼마 전, 따뜻한 하루에서 연락을 주셨습니다.가정 형편이 어려운 센터 아이들에게필요한 새 학기 용품을 선물해 주었으면 좋겠다며지원금을 보내 주셨습니다.그중에 12살 현우(가명)는 한 부모 가정으로저는 직...
따뜻한 하루  2024-03-13 18:56
[오늘의 명언] 모든 것은 오직 마음이 지어낸다
시시때때로 변하는 게 사람 마음이라지만,세상을 살면서 지켜야 할 여섯 가지마음이 있습니다.첫 번째 마음은믿음을 갖고 믿음으로 사람을 상대하는신심(信心)입니다.두 번째 마음은모든 것을 담을 수 있는 여유로운 큰마음인대심(大心)입니다.세 번째 마음은같은 ...
따뜻한 하루  2024-03-12 18:51
[오늘의 명언] 사랑을 미루지 말라
러시아의 대문호이자 사상가인 ‘톨스토이’가여행 중 한 여인숙에 들렀을 때 일입니다.하룻밤을 지내고 다음 날 여인숙을 나오려 할 때병중에 있던 여인숙집의 6살 난 어린 딸이톨스토이가 들고 있던 빨간 가방이 갖고 싶다며자신의 어머니에게 눈물까지 흘리며조르...
따뜻한 하루  2024-03-11 18:27
[오늘의 명언] 미소
‘어린 왕자’의 작가 생텍쥐페리가체험을 바탕으로 쓴 단편소설 ‘미소’에나오는 이야기입니다.한 남자가 전투 중에 포로가 되어 감옥에 갇혔습니다.간수들의 경멸적인 시선과 거친 태도로 보아다음 날 처형될 것이 분명해 보였습니다.그는 다음 날 처형될 예정이었...
따뜻한 하루  2024-03-09 20:16
[오늘의 명언] 따뜻한 손길을 내밀어 보세요
미국 제34대 대통령이었던 ‘아이젠하워’가제2차 세계대전 연합군 최고 사령관이었을 때 있었던유명한 일화입니다.아이젠하워가 긴급 군사 회의에 참석하기 위해차를 타고 사령부로 가고 있었습니다.그날은 폭설로 인해 가던 길이 위험했고,날씨 또한 상당히 추웠습...
따뜻한 하루  2024-03-08 13:38
[오늘의 명언] 악어와 악어새
자연의 공생 관계 중 가장 대표적인 사례로악어와 악어새(이집트물떼새)를 말하는 경우가많이 있습니다.날씨 좋은 날 햇볕을 쬐던 악어가 기분 좋게입을 벌리고 있으면 악어새가 입안으로 날아 들어와악어 이 사이에 낀 음식 찌꺼기를 쪼아 먹는다고 합니다.그러면...
따뜻한 하루  2024-03-07 13:41
[오늘의 명언] 작은 성벽
공자는 춘추시대의 유학자이자 유교의 창시자로,그의 사상은 중국 역사와 문화에 큰 영향을 끼쳤는데그에게도 큰 깨우침을 주었던 일화가 있습니다.어느 날 공자가 마차를 타고 외출하던 중아이들이 길에서 성벽 쌓기 놀이를 하고 있었습니다.그런데 마차가 가까워져...
따뜻한 하루  2024-03-06 17:10
[오늘의 명언] 탐욕에서 벗어나자
뉴스를 보면 돈이나 외모, 지위와 명예 등에큰 가치를 두고 현재의 삶에는 만족하지 못해서한순간에 나락으로 떨어지는 사람들을볼 수 있습니다.그런 잘못된 선택을 하는가장 큰 이유는 무엇일까요?바로 탐욕입니다.탐욕의 끝은 더욱더 많이 가지면더 행복해질 것이...
따뜻한 하루  2024-03-05 16:48
여백
시민사회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88 서울특별시 구로구 새말로 93, 신도림태영타운상가2동 B105  |  대표전화 : 02-3143-4161  |  팩스 : 02-6737-1115  |   ingopress7@naver.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2638  |  등록일자 : 2013년 5월 8일  |  회장 : 이정우  |  대표 : 윤순철  |  발행인 : 설동본  |  편집인 : 강상헌  |  편집국장 : 양병철
후원계좌 : 국민은행 7788-01-04-375819 (시민사회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일
Copyright © 2007 시민사회신문. All rights reserved.